산학연Plus

최신정보뉴스/동향

뉴스/동향 링크 개방성, 다양성, 자율성의 3대 원칙으로 운영 새로운 시도, 과감한 도전, 실패를 장려하는 플랫폼

- 창조경제혁신센터 세부 운영방안 발표 -


 

- 창조경제혁신센터 세부 운영방안 발표 -

정부는 확대경제관계장관회의를 개최하여,「창조경제혁신센터 세부 운영방안」을 발표하였다.

 

작년 11.2일 ‘혁신창업 생태계 조성방안’에서 창조경제혁신센터(이하 ‘혁신센터’)를 ‘지역 혁신창업 허브’로 개편하는 방향을 설정한 이후,

 

지자체(‘17.11), 대기업(’17.10, 11), 센터장(‘17.8, ’18.1) 등 간담회, 민간 전문가 토론회(‘17.12) 등을 거쳐 세부 운영방안을 마련하였다.

 

혁신센터가 그간 功過가 모두 있었던 만큼, 이번 세부 운영방안에서는 장점은 계승하되 문제점*은 개선하는데 중점을 두었다.

 

* 정부 주도의 하향식 의사결정 구조, 일률적인 운영방식 등

 

정부는 앞으로 혁신센터를 ‘개방성’, ‘다양성’, ‘자율성’의 3대 원칙하에 운영하여, 전국 19개의 혁신센터가 새로운 시도, 과감한 도전을 할 수 있는 혁신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하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.

 

주요 개편내용은 다음과 같다.

 

① (혁신 문화의 허브) 지역에서 사람, 정보, 아이디어가 모이는 공간

 

혁신창업 포럼‧ 강연 등 ‘한국형 TED’를 운영하고, 선배 기업인, 혁신가, 연구자, 학생들이 모이는 다양한 혁신활동을 활성화한다.

 

지역사회 혁신에 관심 있는 소셜벤처*를 발굴・육성하고, 제조창업 분야 등을 지원하는 혁신센터를 중심으로 메이커스페이스도 확충한다.

 

 * ‘18년 소셜벤처 지원을 위한 1,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할 예정으로 펀드 운용사와 혁신센터 보육 유망 소셜벤처 간 IR, 투자상담회 등 지원

 

② (일관 지원체계) 센터가 발굴한 유망 스타트업은 창업자금, R&D, 모태펀드를 활용한 정부 지원으로 확실하게 뒷받침

 

‘18년부터 창업성장기술개발사업 내 혁신센터 보육기업을 액셀러레이터가 투자 시, R&D 자금을 지원하는 별도 트랙을 신설하고, 혁신적인 창업기업 대상으로 정책자금(‘18년, 1,000억원)도 지원한다.

 

또한, 단계적으로 투자기능을 확충하여 액셀러레이터 등록, 모태펀드를 활용한 개인투자조합 결성 및 지역펀드 조성도 지원한다.

 

한편, 혁신센터는 지역 스타트업 후원자로서의 기능에 집중하고, 테크노파크는 성장단계 중소기업 지원으로 역할을 분담한다.

 

③ 다양한 주체의 참여와 새로운 시도를 통한 지역 오픈이노베이션 거점

 

대기업과 혁신센터 간 1:1로 매칭되는 전담구조를 보완하여 지역 중소・중견기업, 대학 등으로 협력 파트너를 확대한다.

 

* 예시) 경남 : 두산 + 기계분야 중소ㆍ중견기업(센트럴, 코리아시스템, 창원기술정공) + 대학(창원대, 경상대, 인제대, 경남대, 경남과기대) 등

 

지역 여건, 참여기업 수요 등을 반영하여 자율적으로 특화분야를 조정*하고, 글로벌(경기), 유통(부산) 등 기존 거점기능 외에도 혁신센터별 강점에 따른 자율적인 특화 기능을 수행하도록 돕는다.

 

④ 현장 중심의 자율적인 운영기반 정비

 

정부가 주도해 온 의사결정기구인 ‘창조경제혁신센터 운영위원회’는 폐지하고, 혁신센터별 이사회와 지역의 협의회를 중심으로 운영한다.

 

각 센터는 자율적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실행하고, 정부는 도전을 장려하고 우수 프로그램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새로운 성과평가방식*을 도입한다.

 

* 변화 시도에 대한 인센티브, 참여추체ㆍ협업기관ㆍ센터간 협력 촉진 등

 

또한, 센터장 공모절차를 개선하여 우수한 전문인력의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투명성을 제고한다.

 

※ 출처 : 중소벤처기업부(☞바로가기)



 

댓글

소통그룹 랭킹 더보기 >

Plus 인기 정보

  • □ 중소벤처기업부(장관 홍종학, 이하 중기부)는 ‘18년 상반기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 선정결과가 발표됨에 따라 한국전력 등 6개 시범구매 참여 공공기관이 선정된 제품에 대해 약 100억원 규모로 구매 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   □ “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*”는 기술개발제품을 구매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감사 및 민원 부담을 해소하고 이를 통해 공공기관의 적극 구매 행정을 유도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로, * 중소기업이 기술개발제품에 대해 시범구매를 신청하면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통해 구매여부를 판단한 후 공공기관이 해당 제품을 구매하는 제도   ㅇ ‘18년 4월, 중기부는 시범구매제도의 도입을 위해 한국전력 등 6개 공공기관 및 조달청과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,   ㅇ 하반기 지원계획에서는 20개 공공기관이 추가 참여 의사를 밝힘에 따라 향후 시범구매 금액이 크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.   ㅇ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에 대한 신청․접수는 ‘산학연Plus 홈페이지(https://plus.auri.go.kr)’를 통해 8월 16월(목)부터 9월 14일(금)까지 가능하다.   * 시범구매 관련 문의 : 한국산학연협회 판로지원팀(042-720-3371~3)

    뉴스/동향 | 2018.09.05

  • □ 9월 6일 오후 2시 홍종학 장관과 실무자들이 직접 공공조달시장 납품 중소기업을 만나 정부에 바라는 점을 가감없이 듣고 현장과 소통하는 경청투어가 중소기업 DMC타워에서 열렸다. □ 행사장에는 중소기업‧협동조합의 대표 및 임직원, 창업기업, 공공기관의 구매담당자, 언론인 등 130여명이 참석하였다. □ 행사에 참석한 공공조달 납품기업은 ‘갑, 을’의 계약관계 때문에 구매기관에 제기하지 못한 이야기, 조달시장 참여 과정에서의 불합리한 제도나 관행 등 현재 겪고 있는 어려움을 자유롭게 말했다. ㅇ 홍 장관과 성장지원정책관, 조달청 구매사업국장 등 실무자들은 참석자들의 발언 하나 하나를 모두 경청한 후, ㅇ 중기부가 바로 할 수 있는 것은 정책에 반영하고, 다른 부처와 협의가 필요한 사항은 전담 공무원을 지정하여 끝까지 해결해 나갈 것임을 약속했다.

    뉴스/동향 | 2018.09.11

  • 01.행사개요 공공연구기관(대학, 연구기관 등)과 중소기업간 다양한 기술교류 및 상담기회를 제공하여  개방형 혁신생테계 조성 및 우수 기술의 이전과 사업화 연계를 지원하기위해    2018년 제2차 공공기술 이전 로드쇼를 개최합니다.      일시2018. 10. 19(금) 14:00 ~ 18:00 장소양재 엘타워 5층 메리골드홀 참석대상 유망 특허기술의 이전을 희망하는 중소기업 및 기술이전에 관심있는 공공 연구기관 등 02.신청방법 로드쇼 사전신청 접수 (신청접수 바로가기) 이전대상 공공기술에 대하여 첨부해 드리오니 원하는 기술자료를 검색해 담당자에게 연락주시면 기술소개자료 등 자세한 내용을 안내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. 03.문의처 한국산학연협회 허유진(042-720-3344 , eugene@auri.go.kr)  

    뉴스/동향 | 2018.10.01

  • □ 6개 관계부처 실·국장급 참여자들은 부처별로 기술탈취 근절 대책 진행 상황과 현장 사례들을 발표하고 개선방안에 관한 의견을 나누었다.   ㅇ 중기부는 ‘정부·공공기관 기술탈취 방지를 위해 비밀유지협약서 체결 의무화, 신고·감시체계 강화 등 근절 방안 마련 필요성을 제안하고 ㅇ 징벌적 손해배상 및 입증책임 전환 강화를 위해 부처별로 기술보호 관련 법률 개정 추진상황을 점검하였으며   ㅇ 대기업-협력사간 전자시스템이 중소기업의 기술자료를 부당하게 요구하고 기술탈취 수단으로 악용되지 않도록 관계 부처에 협조를 요청하였다.   ㅇ 경찰청은 브리핑을 통해 기술유출수사 과정에 드러난 중소기업 기술탈취 현황과 수사노력을 소개하였다.

    뉴스/동향 | 2018.09.05

더보기>
  • □ 중소벤처기업부(장관 홍종학, 이하 중기부)는 ‘18년 상반기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 선정결과가 발표됨에 따라 한국전력 등 6개 시범구매 참여 공공기관이 선정된 제품에 대해 약 100억원 규모로 구매 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   □ “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*”는 기술개발제품을 구매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감사 및 민원 부담을 해소하고 이를 통해 공공기관의 적극 구매 행정을 유도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로, * 중소기업이 기술개발제품에 대해 시범구매를 신청하면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통해 구매여부를 판단한 후 공공기관이 해당 제품을 구매하는 제도   ㅇ ‘18년 4월, 중기부는 시범구매제도의 도입을 위해 한국전력 등 6개 공공기관 및 조달청과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,   ㅇ 하반기 지원계획에서는 20개 공공기관이 추가 참여 의사를 밝힘에 따라 향후 시범구매 금액이 크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.   ㅇ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에 대한 신청․접수는 ‘산학연Plus 홈페이지(https://plus.auri.go.kr)’를 통해 8월 16월(목)부터 9월 14일(금)까지 가능하다.   * 시범구매 관련 문의 : 한국산학연협회 판로지원팀(042-720-3371~3)

    뉴스/동향 | 2018.09.05

  • □ 6개 관계부처 실·국장급 참여자들은 부처별로 기술탈취 근절 대책 진행 상황과 현장 사례들을 발표하고 개선방안에 관한 의견을 나누었다.   ㅇ 중기부는 ‘정부·공공기관 기술탈취 방지를 위해 비밀유지협약서 체결 의무화, 신고·감시체계 강화 등 근절 방안 마련 필요성을 제안하고 ㅇ 징벌적 손해배상 및 입증책임 전환 강화를 위해 부처별로 기술보호 관련 법률 개정 추진상황을 점검하였으며   ㅇ 대기업-협력사간 전자시스템이 중소기업의 기술자료를 부당하게 요구하고 기술탈취 수단으로 악용되지 않도록 관계 부처에 협조를 요청하였다.   ㅇ 경찰청은 브리핑을 통해 기술유출수사 과정에 드러난 중소기업 기술탈취 현황과 수사노력을 소개하였다.

    뉴스/동향 | 2018.09.05

  • □ 9월 6일 오후 2시 홍종학 장관과 실무자들이 직접 공공조달시장 납품 중소기업을 만나 정부에 바라는 점을 가감없이 듣고 현장과 소통하는 경청투어가 중소기업 DMC타워에서 열렸다. □ 행사장에는 중소기업‧협동조합의 대표 및 임직원, 창업기업, 공공기관의 구매담당자, 언론인 등 130여명이 참석하였다. □ 행사에 참석한 공공조달 납품기업은 ‘갑, 을’의 계약관계 때문에 구매기관에 제기하지 못한 이야기, 조달시장 참여 과정에서의 불합리한 제도나 관행 등 현재 겪고 있는 어려움을 자유롭게 말했다. ㅇ 홍 장관과 성장지원정책관, 조달청 구매사업국장 등 실무자들은 참석자들의 발언 하나 하나를 모두 경청한 후, ㅇ 중기부가 바로 할 수 있는 것은 정책에 반영하고, 다른 부처와 협의가 필요한 사항은 전담 공무원을 지정하여 끝까지 해결해 나갈 것임을 약속했다.

    뉴스/동향 | 2018.09.11

  • 01.행사개요 공공연구기관(대학, 연구기관 등)과 중소기업간 다양한 기술교류 및 상담기회를 제공하여  개방형 혁신생테계 조성 및 우수 기술의 이전과 사업화 연계를 지원하기위해    2018년 제2차 공공기술 이전 로드쇼를 개최합니다.      일시2018. 10. 19(금) 14:00 ~ 18:00 장소양재 엘타워 5층 메리골드홀 참석대상 유망 특허기술의 이전을 희망하는 중소기업 및 기술이전에 관심있는 공공 연구기관 등 02.신청방법 로드쇼 사전신청 접수 (신청접수 바로가기) 이전대상 공공기술에 대하여 첨부해 드리오니 원하는 기술자료를 검색해 담당자에게 연락주시면 기술소개자료 등 자세한 내용을 안내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. 03.문의처 한국산학연협회 허유진(042-720-3344 , eugene@auri.go.kr)  

    뉴스/동향 | 2018.10.01

더보기>
TOP